default_top_notch
default_news_top
default_news_ad1
default_nd_ad1

괴산군, 내년 285곳에 태양광 공급… 에너지 자립 기반 확충

기사승인 2023.11.28  09:30:04

공유
default_news_ad2

- '신재생에너지 융복합 지원사업' 5년 연속 선정

[인더스트리뉴스 최용구 기자] 충북 괴산군(군수 송인헌)은 신재생에너지 융복합 지원사업 선정으로 내년에 태양광과 지열을 318곳에 공급한다고 27일 밝혔다.

괴산군청 [사진=괴산군]

군은 산업통상자원부의 '2024년 신재생에너지 융복합 지원사업' 공모에 5년 연속 선정됐다.

군은 이번 선정으로 30억원(국비 10억원, 지방비 12억원, 자부담 8억원)을 확보했다.

내년에 군 전 지역을 대상으로 태양광과 지열을 각각 285곳, 33곳에 공급한다. 

군 관계자는 "신재생에너지 융복합 지원사업으로 전기요금 절감 등의 효과가 나타나 군민 만족도가 높다”라며, “군민에게 더 많은 에너지복지 혜택이 돌아가도록 하겠다"고 전했다.

군은 2020년에 괴산읍, 2021년엔 괴산읍과 칠성면에 이어 작년엔 감물면·불정면·사리면·소수면·청안면에 사업을 추진했다. 올해는 장연면·연풍면·문광면·청천면을 대상으로 진행했다. 

신재생에너지 융복합 지원 사업은 태양광, 태양열, 지열 등 2종 이상의 신재생 에너지원을 △주택 △공공건물 △상업건물 등 특정 지역에 설치해 전기와 열을 공급하는 사업이다.

군은 이번 사업을 통해 에너지 자립 기반을 확충하고 탄소중립 전환의 기반을 구축할 계획이다. 또 괴산군 지역특성을 고려한 신재생에너지 산업개발로 친환경 이미지 제고한다. 특히 '자연특별시 괴산'의 경쟁력을 강화하는 효과를 기대한다. 

최용구 기자 news@industrynews.co.kr

<저작권자 © 솔라투데이 탄소제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5
default_side_ad1
default_nd_ad2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ide_ad4
default_nd_ad6
default_news_bottom
default_nd_ad4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